“매각 대금 어디에 쓰려고”…SK네트웍스, 어피니티에 SK렌터카 매각

0
78

인공지능(AI) 사업 육성 재원으로 활용
1개월 내 계약 체결…어피니티 “적극적 투자로 기업가치 높일 것”

글로벌 사모펀드 어피니티에쿼티파트너스(어피니티)가 SK네트웍스에서 차량 임대 업체 SK렌터카를 8200억원에 인수한다.

어피니티는 20일 SK네트웍스와 SK렌터카 매각과 관련한 주요 거래 조건을 합의해 조만간 계약을 체결할 것이고 밝혔다.

SK네트웍스 삼일빌딩 전경. /SK네트웍스

SK네트웍스는 이날 이사회를 열어 자회사 SK렌터카의 지분 100%를 8200억원에 어피니티에 양도하는 안건을 의결했다. SK네트웍스는 성장사업으로 정한 인공지능(AI) 사업 육성에 매각대금을 활용할 것으로 알려졌다.

양사는 향후 1개월 이내 계약을 체결하고, 3∼4분기 중 남은 인수 절차를 마무리한다는 방침이다.

어피니티는 올해 4월 SK렌터카의 매각과 관련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돼 실사 및 협상을 진행했다. 4월 당시 업계가 추정한 매각 대금은 8500억원 안팎이었다.

어피니티는 SK렌터카 구성원 전원에 대해 고용을 승계하고, 렌터카 이용 기간과 과금 등을 다변화하고 새 부가 서비스를 선보여 고객 편의성을 극대화겠다는 계획이다.

민병철 어피니티 한국 총괄대표는 “적극적 투자를 통해 SK렌터카의 기업가치를 높이고 업계 선도 브랜드로 성장시키겠다”고 말했다.한편, SK렌터카 매각은 SK그룹이 진행하는 사업구조 재조정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한편, SK네트웍스는 2019년 AJ네트웍스로부터 인수한 비상장사로 작년 매출 1조428억원에 영업이익 1220억원을 올렸다.

추천기사
1. ‘2040’ 직장인 70%는 이직(移職) 희망자…주원인은?
2. 위기의 SK그룹…투자·실적 부진에 ‘대수술’
3. SK ‘좋다가 말았다’…서울고법 “재산 분할 비율에 영향 없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