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부동산 전망이 밝다. 대구지역 미분양 주택이 감소세를 보이는 가운데 아파트 분양 계약과 신규 입주가 활기를 띠고 있는 것이다.

두류역 서한포레스트
두류역 서한포레스트 홈페이지

18일 부동산 전문 광고대행사인 애드메이저에 따르면 주상복합단지인 ‘두류역 서한포레스트’가 일반분양(105가구)·조합분(375가구)·오피스텔(96실) 계약을 완료했다.

대구에서 이른바 ‘분양 완판’이 나온 것은 최근 부동산 경기 침체 국면에서 다소 이례적인 것으로 평가된다. 뿐만 아니라 두류역 일대에서는 두류스타힐스, 두류역자이 등 다른 분양지들도 분양 계약이 거의 완료된 것으로 알려졌다.

두류역 서한포레스트 아파트 거실
두류역 서한포레스트 홈페이지

분양 시장의 호조세는 통계로도 알 수 있다. 지난 5월 말 기준 대구지역 미분양 물량은 1만2733가구로 3개월 연속 감소세를 보였다. ‘대구의 강남’으로 불리는 수성구는 이달 초 미분양관리지역에서 해제됐다.

지난해 하반기 입주를 시작한 서한포레스트 4개 단지는 최근 입주가 마무리됐다. 지난 4월 말 입주에 들어간 서대구역 서한이다음 더퍼스트도 잔금 납부율이 96%에 이르는 등 순조로운 상황으로 전해진다.

두류 스타힐스 공지문
두류 스타힐스 홈페이지

이밖에 봉덕2차 화성파크드림(499가구), 대봉교역 태왕아너스(412가구), 동대구역 화성파크드림(1304가구)도 대부분 입주 마무리 단계를 밟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