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한국 언팩’ 행사에 초청된 아이브 장원영이 행사장에서는 삼성폰을 홍보하면서, 정작 행사 사진 공유은 아이폰으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시드니 스위니 인스타그램

지난 26일 저녁 열린 한국 첫 언팩 행사에는 그룹 아이브의 멤버 장원영과 미국 유명 배우 시드니 스위니가 나타났다.

두 사람은 즉석에서 삼성의 새로운 스마트폰 ‘갤럭시Z플립5’ 외부 카메라로 셀카를 찍고 사진을 외부 화면으로 꾸미는 모습을 연출했다.

장원영 인스타그램

이후 시드니 스위니는 장원영과 함께 찍은 사진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렸다. 삼성 갤럭시를 이용한 사진이었다.

장원영도 그가 게재한 사진을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공유했다. 이때 그는 검정색 하트로 멘트를 대신했다. 그러나 해당 하트는 아이폰에서만 사용하는 이모티콘이었다. 애플과 삼성의 검정 하트는 모양이 다르다.

온라인 커뮤니티

네티즌들은 “삼성 행사에 참여하고 아이폰으로 올리다니 노매너”라고 지적했다. 장원영이 삼성 갤럭시S23 광고를 촬영했던 이력도 있어 논란은 커졌다.

한편 삼성 언팩 행사에는 방탄소년단(BTS) 슈가도 찾았다. 슈가는 실제로 삼성 갤럭시 유저다.

그는 공식 석상에서도 ‘갤럭시’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공연 무대에서도 사진을 찍어달라 요청하는 팬들에게 “제가 달라고 하면 갤럭시만 주세요. 아이폰 말고”라고 말하는 영상이 온라인에 퍼져 화제가 되기도 했다.

슈가는 삼성전자의 새로운 폴더블 스마트 ‘갤럭시 Z폴드5’ 1호 이용자가 됐다. 삼성전자는 28일 공식 소셜미디어(SNS) 계정에 노태문 사장과 슈가가 나란히 찍은 사진을 올리며 이 같은 사실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