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광수와 이선빈 커플이 일본에서 데이트를 즐겼다. 두 사람은 현재 7년째 공개 연애 중이다.

최근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는 이광수, 이선빈의 영상과 사진이 공개됐다. 두 사람이 일본 여행 중인 근황이 담겼다.

이광수는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모습. 190cm의 큰 키 때문에 멀리서도 눈에 띈다. 이선빈은 모자는 썼지만 얼굴은 가리지 않은 채 자유롭게 거리를 걸었다.

두 사람은 지난 2016년 SBS ‘런닝맨’에서 처음 만나 인연을 맺었다. 이선빈은 당시 이광수를 이상형으로 꼽으며, 핑크빛 기류를 형성했다. 방송 후 실제 커플로 발전했다.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두 사람은 2018년 12월 “만난 지 5개월 됐다”고 밝혔다. 이후 서로에 대한 애정을 당당하게 드러냈다. 생일에 서로의 SNS 게시물에 ‘좋아요’를 누르기도 했다.

한편 이광수는 새 드라마 ‘노 웨이 아웃’과 넷플릭스 시리즈 ‘악연’에 출연한다. 이선빈은 차기작으로 tvN 새 드라마 ‘감자연구소’ 출연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추천기사
1.에일리, 내년 결혼한다…”예비 신랑은 누구?”
2.조두순, 다시 철창 신세…아내와 다툰 뒤 ‘야간 무단외출’
3.남성 경찰관 낭심 걷어찬 여성이 받은 처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