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솔로’ 19기 영수가 영자를 지적했다. 

ena “나는 솔로”

20일 방송된 ENA와 SBS PLUS의 리얼 데이팅 프로그램 ‘나는 SOLO’에서는 19기 영수가 영자, 정숙, 영숙과 다대일 데이트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영수는 자기소개에서 있었던 QR 코드 챗봇을 언급하며 반응을 물었다. 정숙은 “멋있다고 느꼈다”며 칭찬하기도. 그 모습을 보던 데프콘은 “상철한테 저 칭찬 반만이라도 해주지”라며 실소하기도. 영숙은 준비를 많이 한 티가 났다“고 말했다. 

ena “나는 솔로”

영수는 ”다른 분들도 코치 받아서 온 게 있냐“고 물었다. 이에 영자는 ”저도 언니랑 코디 같이 맞췄다. 지금까지 입은 코디 다 친언니와의 합작이다“고 밝혔다. 영수가 ”나는 좀 위험했다고 생각한다“고 하자, 데프콘은 ”저 AI 꼰대. 왜 저러는 거야“라고 지적했다. 

영수는 ”저만 그렇게 생각하나? 전체적으로 다. 여러 사람의 호감을 사기가 좀 어려웠지 않았나“라고 첨언했다. 이에 영자는 ”내 성격대로 입은 건데 이것까지 속이면 뭔가. 나를 보여줄 수 있는 수단인데 나한테 어울리고 나랑 가까운 걸 해야지“라고 대답했다.

ena “나는 솔로”

그 말을 들은 영수는 ”보통은 굳이 드러내지 않는다. 뭐 하러?“라며 ”굳이 내 스타일 드러낼 필요 없지 않냐“고 말해 인상을 찌푸리게 했다.

ena “나는 솔로”

또 영수는 “염색 머리 고쳐주겠지?”라며 영자의 핑크 머리에 대해 말하기도. 영자는 “어울린다며?”라며 당황했다. 영수는 “30대에도 할 수 있는 거랑은 좀 다르다”라고 한 후, “추워 죽겠는데 청치마 입고 있는 거랑”이라며 불만을 드러냈다. 영자는 “걱정되셨구나”라며 미소 지었다. 영수는 “남은 기간은 반바지는 접어달라”라고 부탁했다.

ena “나는 솔로”

추천기사
1.OMG!!! 미친몸매 보여준 전종서… 시구때 입은 레깅스는 어느 브랜드?
2.한소희는 아직, 하와이 체류중…. 류준열 나홀로 입국
3.정준일->카세료와 불륜설설설…정은채, 새 남친 생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