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말고 동거’에서 그룹 ‘빅뱅’ 대성이 출연해 태양-민효린 부부를 언급했다.

6일 방송된 채널 A ‘결혼말고 동거’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대성은 “주변 지인들 보면 결혼을 되게 장려한다, 특히 애를 가지면 또 하느이 축복처럼 정말 말할 수 없는 새로운 행복이 느껴진다고 하더라”고 했다.

그러면서 태양 부부를 언급했다. 이어 “태양이 형도 마찬가지, 원래 안정적인 사람이지만 더 중심이 잡힌 느낌”이라고 했다.

대성은 “주변 사람들에게 그런걸 느끼면 자연스럽게 결혼에 대해 생각 열릴 것”이라 말했다.

‘결혼말고 동거’는 요즘 커플들이 선택한 사랑의 형태 ‘동거(同居)’에 대한 실제 커플들의 24시간 밀착 동거일지로, 어디서도 볼 수 없던 리얼한 동거 스토리와 함께 사는 남녀들의 솔직 과감한 이야기들 담았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