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산을 앞둔 댄서 허니제이(본명 정하늬·35)가 그룹 방탄소년단 멤버 제이홉(본명 정호석·29)에게 출산 선물을 받았다.

허니제이 인스타그램

허니제이는 8일 인스타그램에 “감사함당”이라는 글과 함께 제이홉의 선물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제이홉은 자신의 신곡 앨범에 친필 사인과 함께 “홀리뱅 누구보다 열심히 응원하고 있습니다! 몸 건강 잘 챙기시구 순산을 기원합니다! Love u!”라는 메시지를 적었다.

제이홉 인스타그램

허니제이는 지난해 11월 1세 연하의 패션업계 종사자와 결혼했다.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훈훈한 외모의 남편 정담씨를 공개하기도 했다. 현재 임신 중인 아이 태명은 러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