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멤버 한명 떠나” 20년 만에 개편 알린 4인조 실력파 그룹

0
22

그룹 ‘브라운아이드소울’ 멤버 성훈이 20년 만에 팀을 떠난다.

브라운아이드소울 트위터

소속사 롱플레이뮤직은 9일 공식입장을 내고 “브라운아이드소울 멤버 성훈이 2023년 3월 8일부로 팀을 떠나게 됐다”며 “본사는 성훈과 전속계약을 해지하기로 상호 원만하게 합의했다”고 밝혔다.

이어 “브라운아이드소울은 오랜 기간 멤버들의 우정과 신뢰를 기반으로 활동해온 팀으로, 이번 결정에 이르기까지 수많은 노력과 고민이 있었다”며 “멤버들과 본사 임직원 일동은 팀을 떠나는 성훈의 앞날을 축복하고 건승을 기원하며 그동안의 눈부신 활동에 대해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했다.

브라운아이드소울 트위터

아울러 “당사자와 멤버들 모두 어려운 과정을 거쳐 내린 결정인 만큼, 팬 여러분들께서도 성훈의 결정을 존중하고 축복해 주시기 바란다”며 “앞으로도 브라운아이드소울의 심기일전한 모습을 응원하고 기대해 주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브라운아이드소울은 정엽, 나얼, 영준, 성훈으로 구성된 4인조 실력파 그룹으로 2003년 데뷔했다. 이후 국내 최고의 R&B 소울 그룹이라는 평가를 받으며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 성훈은 개성 있는 목소리로 다채로운 스타일의 음악을 선보여왔으며 2011년부터는 솔로로도 활동해왔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