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유재환이 탈모약에 대한 고민을 털어놨다.

18일 방송되는 MBN-LG헬로비전 공동제작 예능 프로그램 ‘모내기클럽’ 7회에서는 ‘푸드 파이털’ 팀과 ‘탈모는 거들 뿐’ 팀이 솔직 케미로 예능감을 폭발시킨다.

유재환 인스타그램

유재환은 “탈모약 먹고 성 기능이 저하됐다”고 말했다. 유재환은 성 기능을 회복시키기 위해 흑마늘과 아연을 챙겨 먹는다고 전했다. 이에 ‘모내기 요정’ 황정욱 의사는 탈모약 외에도 성 기능이 감퇴되는 요인들을 언급해 이원일 셰프와 유재환의 고개를 동시에 떨구게 만든다.

유재환 인스타그램

육중완은 김훈의 놀라운 후각 능력에 감탄한다. 바로 ‘○○냄새’로 탈모 선수를 구분했던 것. 대화를 나누던 출연진들은 황정욱 의사에게 “○○가 정말 탈모에 효과가 있냐”고 묻고, 황정욱 의사는 “그렇다”고 답해 모두를 놀라게 한다.

한편, ‘모내기클럽’ 7회는 18일(토) 밤 9시 20분 MBN 채널에서 방송되며, LG헬로비전에서는 다음 날인 19일(일) 오전·오후 7시 30분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