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현빈·손예진 부부에 대한 도 넘은 가짜뉴스가 등장해 보는 이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있다.

지난 15일 한 유튜브 채널에는 현빈과 손예진이 합의 이혼에 이르렀다는 내용의 영상이 게시됐다. 현빈이 해외 도박을 했으며 손예진이 재산 손실을 입어 이혼을 결정했다는 주장이 담겼다. 심지어 해외 언론도 부부의 이혼을 보도하고 있다고 했다.

국내 톱스타 부부의 소식이기에 해당 영상은 높은 조회수를 기록했다. 여러 소셜미디어와 온라인 커뮤니티로 빠르게 확산하기도 했다. 그러나 영상 속 내용은 모두 사실이 아닌 가짜뉴스인 것으로 드러났다. 애초에 무관한 사진을 짜깁기 한 장면도 있었다.

근거 없는 주장을 사실인 것처럼 꾸민 유튜버에 네티즌들은 공분했다. 일부는 “연예인이 만만하냐” “이런 사람들 제발 강력하게 처벌했으면 좋겠다” “당신의 돈벌이가 한 사람의 인생을 망칠 수 있다”는 댓글을 달아 비판했다.

이후 현빈 소속사인 VAST엔터테인먼트 측은 여러 언론을 통해 “이혼설은 사실무근”이라며 “유튜브발 터무니없는 가짜뉴스로 인해 골머리를 앓고 있다. 실시간으로 모니터 중이며 내부 검토 후 법적 조치할 것”이라고 밝혔다.

손예진 소속사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 측도 “명백한 가짜뉴스”라며 “유튜브에 해당 영상 삭제를 요청한 상태다. 강경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