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강동원(42)과 그룹 블랙핑크 멤버 로제(26)가 열애설에 휩싸였다.

온라인 커뮤니티

강동원과 로제의 열애설은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빠르게 확산했다. 근거가 된 건 두 사람이 착용한 목걸이다. 존 엘리어트 브랜드 제품인데, 네티즌들은 두 개가 한 쌍인 레이어드 목걸이를 강동원과 로제가 나눠 착용한 것 같다는 주장을 펼쳤다.

온라인 커뮤니티

또 패션계 종사자들이 한 데 모인 파티 사진에도 두 사람이 함께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해당 모임은 중국 매체를 통해 로제의 마약 투약 루머가 불거졌던 모임이기도 하다. 당시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이에 “명백한 허위 사실임을 밝힌다”는 입장을 내기도 했다.

다만 YG는 17일 공식입장을 내고 “앞서 로제와 관련해 아티스트 사적 영역으로 확인이 불가하다고 말씀드렸으나, 무분별한 추측이 계속됨에 따라 다시 한번 안내한다”며 “오늘 보도된 로제의 열애설은 사실이 아님을 밝힌다. 사실과 다른 내용이 확산되지 않도록 도움 주시면 감사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강동원은 지난해 12월까지 로제와 같은 YG 소속이었다. 계약 만료 후 지금은 독자 활동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