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인 최화정이 한남동에서 성수동으로 이사한 이유를 밝혔다. 

11일 ‘공부왕찐천재 홍진경’에는 ‘끊임 없이 나오는 최화정의 요리 레시피 최초공개 (전복멸치솥밥, 투쁠한우, 쑥버무리, 파무침)’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최화정은 아침을 먹은 뒤, 반려견 준이와 집 앞 서울숲으로 나가 산책했다. 그는 “(이 동네) 숲이 있어서 좋다. 가끔 여기서 돗자리 같은 거 깔고 피크닉을 한다”며 20년 살았던 한남동에서 3년 전 성수동으로 이사 온 가장 큰 이유가 서울숲 때문이라고 밝혔다. 

최화정은 “너무 좋다 서울숲이 그래서 나의 그냥 실버타운이다. 난 죽을 때까지 여기 살 거야”라고 말했다.

반려견을 유치원에 보낸 최화정은 친한 동생인 홍진경을 불렀다. 전복멸치솥밥, 한우 소고기를 준비한 최화정은 김치를 꺼내며 “김치를 홍진경 김치를 먹는다 진짜로. 근데 이따 진경이 김치를 꺼내놓을 건데 ‘언니 이거 우리 김치 아니야?’ 할지 한번 봅시다”라고 했다. 

최화정에 집에 온 홍진경은 “너무 화사하다. 진짜 딱 언니 집이다. 봄이다 봄. 여기 오니까”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