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혜수가 지하철역에서 근황을 전했다. 

김혜수는 지난 14일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김혜수는 지하철을 타기 위해 지하철역 안으로 들어갔다. 빨간색 모자와 마스크를 착용해 얼굴이 보이지 않았다. 그럼에도 우월한 비주얼과 청청패션이 시선을 끈다

김혜수는 지인과 함께 길거리 간식을 사먹는 일상 사진도 올렸다. 

한편 김혜수는 차기작으로는 오는 7월 개봉 예정인 류승완 감독 신작 ‘밀수’를 선택했다.

<사진=김혜수 인스타그램>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