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원더걸스 출신 가수 유빈(35)이 9세 연하 테니스 선수 권순우(26)와 열애 중이다.

유빈 소속사 르(rrr)엔터테인먼트와 권순우 에이전시 리코스포츠에이전시는 22일 “두 사람이 좋은 감정으로 만나고 있다”고 밝혔다. 다만 양측 모두 교제 시점 등 주체적인 내용은 사생활을 이유로 공개하지 않았다.

유빈과 권순우는 바쁜 스케줄을 소화하면서도 여느 커플들처럼 사랑을 키워가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 매체에 따르면 유빈은 지난 2월 권순우가 출전한 ‘2023 데이비스컵 최종본선 진출전’을 관람하기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유빈은 2007년 원더걸스 새 멤버로 합류하면서 연예계에 데뷔했다. 2020년 르엔터테인먼트를 설립하고 CEO로 활동 중이다. 권순우는 한국 테니스계 간판 선수로 국내 랭킹 1위다. 올해 초 한국 선수로는 처음으로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통산 2회 우승을 이뤄냈다.

<사진=유빈·권순우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