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조세호가 5000만원대에 달하는 명품 에르메스 가방을 구매했다고 밝혔다. 

조세호는 11일 유튜브 채널 ‘뜬뜬’에 출연했다. 배우 이동욱, 개그맨 남창희도 함께했다.  

이날 유재석은 “요즘 나의 가장 큰 즐거움은 뭐냐”고 물었다. 조세호는 “얼마 전에 가방 하나 샀다”고 했다. 

그는 “에르메스에서 말도 안 되는 걸 샀다. 저도 모르는 사이에 SNS에서 화제가 됐다. ‘조세호가 자기 키만 한 가방을 들고 다닌다’고 하더라. 이건 누가 봤을 때는 너무 비싼 가방이긴 하지만, 제가 예전부터 이 가방을 사려고 노력했다”고 밝혔다.

조세호는 “사고 싶은 걸 사기 위해 돈을 모으는 통장이 있다. 한 달에 몇십만원씩 모은다. 그 가방을 사고 나서 내가 너무 갖고 싶었던 가방이라 행복했다”고 했다.

조세호가 구입한 제품은 에르메스의 ‘오따꾸르와 버킨백’. 가격은 5000~ 6000만원이다. 

유재석은 “나도 내가 타는 차가 5년이 됐다. 타이어를 갈았는데 그게 오늘 뿌듯한 일”이라고 했다. 

조세호의 에르메스 사랑은 상당하다. 그는 2021년에도 에르메스 에르백을 공개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