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고려거란전쟁’ 거란족이 시상식에 등장했다. 

Kbs2 유튜브

2023년 12월 31일 서울 여의도 KBS 신관 공개홀에서는 ‘2023 KBS 연기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이날 시상식에는 배우 김준배, 김혁이 시상자로 나섰다. 이들은 ‘고려거란전쟁’ 옷차림 그대로 등장했다. 

Kbs2 유튜브

거란 황제 야율융서 역의 김혁은 고려 국왕이 KBS홀로 몽진을 와있다는 말에 “지금 고려군이 코앞까지 당도했는데 여기 앉아 태평하게 잔치를 벌이고 있다 말인가”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를 소배압 역 김준배는 “이럴 때 고려를 정복해야 한다. 지금이 적기인 것 같다”고 받아쳤고, 김혁은 “고려놈들, 내 반드시 고려를 정복하여 어머님을 기쁘게 해드릴 것”이라고 했다. 

Kbs2 유튜브

진행자 장성규는 시간관계상 이들의 연기를 끊으며 시상을 부탁했다. 이에 김준배는 “그럴까요? 저희도 누가 빨리 끊어줬으면 했다”고 웃었다. 

Kbs2 유튜브

네티즌들은 “거란이 여의도까지 쳐들어왔다”, “오랑캐가!!!!”, “개경에서 여의도까지”, “시상식 안 봤는데도 웃겨 죽겠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추천기사
1.서울대>부산대>서강대>고려대>연세대>이화여대?
2.대기업 영끌부부 한달 생활비(feat. 영어유치원)
3.아빠엄마 빼닮은 정용진·고현정 자녀, 얼굴 공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