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 외손녀, ‘테디 걸그룹’ 데뷔?…문서윤 사진 보니

0
1195

그룹 블랙핑크를 만든 테디의 다음 걸그룹 연습생 사진이 유출됐다. 이 사진에는 신세계 회장의 외손녀 문서윤의 모습이 담겨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인스타그램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테디 걸그룹 연습생 사진’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확산했다. 

인스타그램

해당 게시물에는 연습실로 보이는 장소에서 힙한 여성들이 다양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미국 아역 배우 겸 모델로 일찌감치 얼굴을 알린 엘라 그로스가 있었다.

인스타그램

그녀는 2018년 더블랙레이블과 전속계약을 맺었다.

인스타그램

에스파의 ‘새비지’ ‘도깨비불’, 샤이니의 ‘돈 콜미’, 태양 등의 안무에 참여한 한국계 미국인 안무가 베일리 석도 있다.

가장 화제를 모은 건, 신세계 이명희 회장의 외손녀로 알려진 문서윤의 모습이다. 

신세계, 인스타그램

문서윤은 신세계 정용진 부회장 여동생의 딸이다. 블랙핑크, 전소미, 투애니원 씨엘 등과 친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지드래곤과 함께 콘서트에 참석한 영상을 올려 열애설이 퍼지기도 했다.

인스타그램

한편 테디는 2006년부터 빅뱅, 투애니원, 블랙핑크 등 YG엔터테인먼트 아이돌 그룹의 프로듀서로 활약했다. 2015년 YG 하위 레이블인 더블랙레이블을 설립해 총괄 프로듀서로 활약 중이다. 테디의 새 걸그룹은 아직 정확한 데뷔 명, 데뷔 일정 등은 정해지지 않은 상태다.

인스타그램
인스타그램
추천기사
1.미미미누, 과고 출신 배달기사 정순수 논란 요약 및 사과문 (+결국 하차)
2.“운동선수랑 눈 맞지 않냐”는 질문에 박기량이 밝힌 경험
3.혼전 임신한 랄랄, 남편 직업이…소름 돋는 과거 신점 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