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버 구제역이 1000만 먹방 유튜버 쯔양을 협박해 5,500만원을 착복했다는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과거 유튜버 이근이 구제역의 폰을 던진 영상이 재조명 되고 있다. 

ytn 유튜브

이근은 지난해 3월 자신의 여권법 위반 혐의 재판을 방청하러 온 유튜버 구제역과 시비가 붙었다. 

구제역이 자신에게 휴대폰을 들이대며 질문을 하자, 이근은 휴대전화를 손으로 쳐 멀리 날렸다. 구제역의 휴대폰은 파손됐다. 이근은 결국 구제역을 폭행한 혐의로 1심에서 벌금 500만원을 선고받았다. 

이근은 10일 유튜브에 “구제역이 제 얼굴에 카메라를 들이대서 그 핸드폰을 박살 낸 적이 있다”며 “그 핸드폰을 맡기다가 녹음 파일들이 유출되어 세상에 공개됐다. 제가 쏘아 올린 핸드폰 어디까지 가는지 모두 기대해라. 저 건드렸던 사람들은 다 죽게 돼 있다”고 주장했다. 

비디오머그 유튜브

그러나 쯔양 관련 녹취는 유튜버 카라큘라에 따르면 아카라카초라는 구제역의 코인 지갑에 돈을 넣어준 홍모씨의 짓이라고 밝혔다. 

한편 구제역은 쯔양의 과거 이력을 가지고 돈을 받았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공개된 녹취록에 따르면 구제역은 “이런 걸로 잘해서 GV80을 샀다. 쯔양이 입막음 비용으로 예전에 같이 일했던 여성들에게 매달 600만원씩 주는 걸로 알고 있다”며 “고소를 당해봤자, 벌금 몇백만원만 나올 거다. 이건 2억원을 현찰로 받아야 한다”고 말했다.

비디오머그 유튜브

논란이 확산되자 구제역은 “다시 한 번 말씀드리지만 부끄러운 돈 받지 않았고 부끄러운 행동하지 않았다”며 “쯔양님의 아픈 상처를 만천하에 폭로해버린 버리지들을 용서하지 않겠다”고 말해 공분을 샀다. 

한편 서울중앙지검은 11일 쯔양을 협박하거나 이에 가담한 의혹을 받는 유튜버와 관련된 사건을 형사3부에 배당해 본격 수사에 착수했다.

비디오머그 유튜브

터보뉴스 추천기사

1. 쯔양 협박해 돈 뜯어낸 유튜버들
2. 카라큘라가 “업소녀”라 저격하자…등기 깐 허웅 전 여친
3. ‘나는솔로’ 뽀뽀녀, 아주대였지만 lg전자 면접 붙은 기발한 썰
4. 쯔양 유튜브 라이브로 과거 사실 인정… 구타와 협박속 유튜브 찍었다…
5. “칼로 찢기는 기분”…36주차 만삭 유튜버, 낙태 브이로그 ‘충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