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니가 미국에서 묵었던 숙소 가격

0
323

블랙핑크 제니가 최근 미국여행을 다녀왔다.그녀가 묵은 숙소의 가격이 온라인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일 제니는 인스타그램에 휴가 사진 여러장을 올렸다. 검은색 민소매, 긴바지에 늘씬한 몸매를 뽐내고 있다. 

그가 묵은 숙소도 온라인에서 화제가 됐다. 경치 좋은 사막 배경이 압권이었다. 이곳은 아만기리 리조트다. 

참고로 아만기리는 고대언어로 평화로운 산이라는 뜻이다. 

세계적인 럭셔리 리조트 브랜드 ‘아만’의 리조트 중 하나다. 미국 유타주와 애리조나주 접경지역에 위치해 있다. 

프라이빗함이 강점이다. 또 자연을 한몸에 느낄 수 있는 것도 특징이다. 사막 그대로를 보존했다. 멸종 위기의 동식물도 볼 수 있다. 

수영장 주변으로 34개의 객실이 둘러 싸고 있다. 어떤 방에서든 환상적인 뷰를 감상할 수 있다. 

투숙객은 아침엔 사막을 보며 요가를, 저녁엔 별을 볼 수 있다. 도서관, 스파, 고급 레스토랑도 훌륭하다. 

가격 또한 럭셔리다. 오는 10월 3일 숙박 가격은 1박에 7800달러다. 약 1020만원 정도다. 다른 평일은 4200달러다. 약 550만원이다. 

추천기사
* ‘나는 솔로’ 16기 영숙, 사과문 “전 아직도 옥순으로 알고 있었다”
*“어머니 죽인 아버지, 결혼 포기하고 30년 모셨는데…60대 아들의 비극적 사연
* 유튜브로 간보기? 남태현, 마약 기소 다음날 곧바로 복귀
* 아이바오 폭행했던 그곳, 딸 푸바오가 간다? 또 나온 학대 영상
* 카메라보고 “아이고” 웃던 최윤종, 사이코패스 검사서 나온 뜻밖의 결과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