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코리아가 ‘스타벅스 리워드’ 회원 1000만명 돌파를 기념하며 커피를 1999년 가격에 판매하는 이벤트를 실시한다. 가격은 단돈 2500원이다. 현재 판매가는 4500원이다.

픽사베이

스타벅스 코리아는 22∼24일 오후 2∼5시 카페 아메리카노 톨 사이즈를 1999년 1호점 오픈 당시 숏 사이즈 가격인 2500원에 제공한다고 17일 밝혔다.

행사 기간 카페 아메리카노 톨 사이즈는 영수증당 최대 4잔까지 살 수 있다. 매장에서 파트너에게 직접 주문 시에만 이 가격에 살 수 있다.

픽사베이

역삼이마트점, 대치재경빌딩B1점, 마장휴게소점, 공항 내 입점 5개점 등 8개 매장에서는 이 가격에 살 수 없다.

손정현 스타벅스 코리아 대표이사는 “스타벅스는 1999년부터 24년간 파트너, 고객,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해왔다”며 “첫 번째 매장에서 고객을 처음 만났을 때의 초심을 기억하며 감사의 마음을 나눌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