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백화점 샤넬 앞 ‘오픈런’ 대기 줄 안 보이는 이유

0
208
샤넬 오픈런
유튜브 채널 오산머스크, 하하호호 HAHAHOHO 영상

앞으로 백화점 샤넬 매장 앞을 장악한 긴 대기 줄을 볼 수 없게 된다. 프랑스 명품 브랜드 샤넬이 매장 문이 열리자마자 줄을 서는 행위인 일명 ‘오픈런’을 없애기로 했기 때문이다.

샤넬 매장
픽사베이

31일 업계에 따르면 샤넬코리아는 이달 초 공문을 통해 국내 주요 백화점에서 영업시간 전 운영해 온 ‘사전 접수 제도’를 폐지하겠다고 알렸다. 이에 따라 백화점 샤넬 매장에서는 지난 10일부터 사전 접수 운영이 중단된 것으로 파악됐다. 매장에 도착하는 순서대로만 입장이 가능하게 된 것이다.

샤넬을 비롯한 여러 명품 브랜드들은 지난 수년간 백화점 개장 전 소비자가 줄을 서는 오픈런 현상을 부추겨왔다. 특히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속에 명품에 대한 보복 소비가 늘면서 오픈런 행위는 사회 현상 중 하나로 여겨져 왔고, 여기에 리셀러(물건을 구입 후 웃돈을 붙여 되파는 사람)까지 등장하면서 여러 문제를 낳기도 했다.

샤넬 오픈런
유튜브 채널 오산머스크, 하하호호 HAHAHOHO 영상

이런 오픈런을 사전 차단하게 한 샤넬의 이번 조치는 어떤 배경에서 나왔을까. 업계에서는 백화점 매장을 방문해 구매하는 수요 감소에 대한 대응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매장 외 해외 구매(직구)나 팝업스토어 등 다른 경로 판매가 활성화되는 데 영향을 받았다는 것이다. 또 일각에서는 현재 명품 수요 자체가 주춤하고 있다는 점을 주목하기도 했다.

샤넬 클래식 플랩 백
샤넬 홈페이지

이 같은 조치는 샤넬 뿐 아니라 다른 럭셔리 브랜드들로도 확산하는 분위기다. 이미 스위스 명품 시계 브랜드 롤렉스는 최근 오픈런을 없애기 위한 온라인 예약을 도입한 바 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