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성인배우 오구라 유나의 등신대가 한 일반인들 결혼식장에 등장해 논란이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결혼식에 오구라 유나 등신대”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온라인 커뮤니티

사진에는 “결혼을 축하합니다. 신랑 ㅇㅇㅇ. 대표님 이 계약은 정정 및 취소가 불가합니다”라는 내용이 적히 등신대가 서 있었다. 그 밑에는 아름다운 신랑신부의 사진이 담겼다. 

그 옆에는 일본 전통 의상을 입고 어딘가를 바라보고 있는 오구라 유나의 등신대가 놓여 있었다. “오빠 결혼하셔도 품번은 잊지마세요. -오구라 유나”라고 쓰여 있었다. 

온라인 커뮤니티

작성자는 “이게 유쾌한겨? 내가 신부면 너무 싫을 듯. 오구라 유나라는 인격제 자체가 지인 결혼식을 축하하러 와준 자리면 기쁠지 몰라도 품번이니 뭐니하는 말로 성적인 존재로 명시해놓고 저렇게 유쾌하다는 식의 실사화 배너가 맞는가. 실제로 품번을 구글에 검색하는 엉덩이 패티쉬 스페셜. 어쩌고 나오던데. 저게 친구들끼리 결혼식장에서 하하하 하고 웃어넘길 배너인가요”라고 적었다. 

온라인 커뮤니티

이를 본 네티즌들은 “파혼감이다”, “가족, 직장동료, 친구도 다 오는 자리인데 어떻게 저거를”, “수준 처참하다”, “1도 재미없다” 등의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추천기사
*스타강사 김창옥 “치매 의심 진단, 강연 접는다” 충격 고백
* 1억3000만원짜리 블라우스, 경매 뜬다…누가 입었길래?
*믿기지 않는 완벽한 핏…김혜수, 10벌 드레스 피팅샷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