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인점포에 강아지 두고 사라진 남성, 잡고보니…

0
44

한 24시간 무인점포에 강아지를 버리고 간 남성이 한 달 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21일 동물보호단체 ‘라이프’에 따르면 부산연제경찰서는 무인점포 내 CCTV에 찍힌 50대 남성 A씨를 붙잡아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불구속 송치했다.

라이프

지난달 10일 A씨는 오후 11시 55분께 부산 연제구에 있는 한 무인점포에서 생후 4개월 된 흰색 믹스견 한 마리를 두고 사라졌다.

무인점포 업주의 신고를 받은 라이프는 CCTV 영상과 강아지 상태를 봤을 때 유기됐을 가능성이 크다고 보고 A씨를 경찰에 고발했다.

CCTV에는 A씨가 강아지를 두고 사라지는 장면이 고스란히 촬영됐다. 낯선 장소에 10시간 넘게 홀로 남겨진 강아지는 한참 동안 주변을 두리번거리고 같은 장소를 빙빙 돌았다고 한다.

경찰 조사 결과 A씨가 강아지 주인이 맞는 것으로 드러났다.

동물을 유기한 혐의로 약식기소된 A씨에게는 300만 원 이하의 벌금형이 선고될 수 있다.

라이프는 아이스크림 무인점포에서 발견된 크림색 강아지에게 ‘크림이’라는 이름을 지어주고 이달 초 입양 신청을 받았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