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고객의 오해에 자영업자가 당황한 사연이 화제다.

22일 자영업자 커뮤니티 ‘아프니까 사장이다’에는 배달앱 후기 중 “짬뽕에서 벌레가 나왔어요”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는 “짬뽕에서 엄지손가락보다 큰 벌레가 나왔다”면서 “한 입 먹고 버렸는데 너무 아깝고 억울하다”라고 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면발 사이로 갈색의 물체가 있다.

이 물체의 정체는 정말 벌레였을까?

가게 측은 “사진으로 보이는 건 벌레가 아니라 표고버섯채다”라며 “가게로 문의했거나 연락했다면 설명했을 텐데 너무 당혹스럽다. 못 드신 음식은 환불해 드리겠다”고 답했다.

이에 네티즌들은 “벌레가 어디 있나 한참 찾았다”, “저걸 어떻게 벌레라고 볼 수 있나”, “환불까지 해줄 필요가 있었나”라고 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