떡볶이 먹방하는 윤석열 옆, 무표정인 김동관 한화 부회장(영상)

0
1361

윤석열 대통령이 재벌 총수들과 부산을 찾았다. 지난달 2030 엑스포 유치전 실패와 관련해, 부산 민심을 달래기 위해서다. 

온라인 커뮤니티

윤 대통령은 6일 오전 부산항국제전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부산시민의 꿈과 도전 격려 간담회’에 참석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과 구광모 LG그룹 회장, 최재원 SK 수석부회장, 김동관 한화그룹 부회장, 정기선 HD현대 부회장,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류진 한국경제인연합 회장 등 주요 재계 총수들도 왔다. 

온라인 커뮤니티

부산의 대표 전통시장인 국제시장도 찾았다. 재벌총수들과 길거리 음식을 먹었다. 

윤 대통령은 여전한 먹성을 보여줬다. 그러나 한화 김동관 부회장은 떡볶이를 들었다 놨다 했다.

네티즌들은 “윤 대통령은 먹느라 정신없네”, “정말 먹기 싫은가?”, “표정 개리얼하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추천기사
*스타강사 김창옥 “치매 의심 진단, 강연 접는다” 충격 고백
* 1억3000만원짜리 블라우스, 경매 뜬다…누가 입었길래?
*믿기지 않는 완벽한 핏…김혜수, 10벌 드레스 피팅샷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