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운동 유튜버 지기(본명 임동규·31)가 음주운전으로 적발됐음을 실토했다.

25일 지기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올린 영상을 통해 “어제 면허 정지 수치가 나왔다”며 사과했다.

지기tv 유튜브

지기는 “사건의 경위는 어젯밤에 지인들과 술자리를 가지고 언덕 쪽에 제 차가 있었다. 당연히 대리 기사님을 호출했고 제 차가 위쪽을 향하고 있어서 헤드라이트를 켜 대리기사님이 조금 더 찾기 편하시라고 차를 반대쪽으로 돌렸다”라고 했다.

이어 지기는 “그러고 나서 운전석에서 내렸고 경찰관 분과 마주하게 됐다. 그러고 나서 기사님이 오셨다”라고 했다.

지기tv 유튜브

지기는 “운전할 의도는 없었어도 운전대를 잡은 것 자체가 법에 걸리는 거기 때문에 조사를 받아야 된다고 경찰관 분이 그러셨고 저 또한 잘못을 인지하고 조사를 성실히 받았다”라고 했다.

그는 “그 결과 0.05% 음주운전 면허정지 수치가 나왔고 앞에 상황들과 종합적으로 해서 서류를 작성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지기는 “이 서류를 토대로 경찰 출석 조사가 있어서 그건 좀 시간이 지나고 받아야 된다고 말씀해 주셨다. 그러고 나서 대리기사님과 저는 집에 귀가했다”라고 말했다.

지기tv 유튜브

끝으로 지기는 “며칠 뒤에 있을 경찰 출석 조사 성실하게 잘 받고 결과는 유튜브에 꼭 공지하도록 하겠다”라며 “다시 한번 안 좋은 모습 보여드려서 정말 죄송하다”라고 사과했다.

한편 구독자 83만명을 보유한 그는 초창기에는 ‘운동하는 직장인’ 타이틀로 얼굴을 알렸다. 대기업 생산직과 유튜버 활동을 병행하며 유명해졌다. 요즘엔 딸 임세아양과 아들 임지한군과 함께 먹방 영상을 올리고 있다. KBS Cool FM ‘비투비의 키스 더 라디오’, 웹예능 ‘아빠도 한다’ 등에 출연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