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치킨 프랜차이즈에서 주문한 닭똥집 튀김에 정체를 알 수 없는 노란 이물질을 발견했다는 한 누리꾼의 주장이 제기됐다.

유명 치킨 프랜차이즈에서 시킨 닭똥집에서 노란 이물질이 나왔다는 소비자의 주장이 제기 되었다 / 온라인 커뮤니티

지난2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사연을 올린 A씨에 따르면 “어머니 드시라고 닭똥집 튀김과 치킨을 시켜드렸는데'(닭똥집튀김)씹자마자 썩은 맛이 난다’고 전화가왔다”고 전했다.

문제의 닭똥집 사진도 공개했는데 튀김속에 노란색 이물질이 가득 들어 있어다. 그는 “똥맛이 난다는데 대체 저게 뭐지? 같이 시킨 치킨까지 싹다 버렸다”고 말했다.

한눈에 봐도 다량의 노란 무엇 인가가 가득 차 있다 / 온라인 커뮤니티

화가난 A씨는 주문한 매장에 전화를 걸어 항의했다. 하지만 매장에서 들은 답변은 더 황당했다. “우리는 장사가 잘되서 그럴일이 없다”면서 적반하장격으로 답변했다는게 A씨의 주장이다. 본사에 항의하겠다고 하자 ” 그렇게 하세요”라는 답변만 돌아왔다고.

해당 치킨 프랜차이즈 본사에 항의했더니 문제 제품을 회수해갔다고 한다. A씨는 식품의약품 안전처와 구청에도 민원을 접수한 상태다.

제품을 회수한 본사측에서는 “제료를 납품하던 중 손질되지 않은 모래주머니가 들어간것같다. 해당 업주가 제대로 확인하지 않고 조리한것 으로 보인다”라는 답변을 받았다.

A씨는 뒤늦게 지점에서 사과를 받았지만 아직 피해보상은 받지 못했다고 한다.

추천기사
1.“서민도 119헬기타고 ‘서울대 가자’ 하면 되나”…현직 의사 ‘이재명 특혜’ 지적
2.애들이랑 슈돌도 출연하는데…강경준, 불륜남으로 지목
3.간댕이가 부어버린 당근 직거래 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