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억 상당 로또 당첨금 1등 주인공이 지급마감 40일을 앞두고 당첨금을 수령한것으로 확인됐다.

이번에 당첨금을 수령한 1054회 당첨 번호 / 동행복권

9일 복권수탁사업자인 동행복권에 따르면 지난 4일 1054회 로또 1등 당첨자 1명(수동)이 미수령 당첨금 31억 4792만원을 찾아갔다고 밝혔다.

이 로또복권은 작년 2월 11일 추천한 복권으로 1등 당첨번호는 “14,19,27,28,30,45’이며, 로또 당첨번호 6개를 모두 맞힌 1등 당첨자는 모두 9명(자동 7명, 수동 2명)이었다. 이번에 당첨된 복권은 지급기한 만료일이 다음달 12일이었다.

로또복권 당첨금은 지급 게시일로부터 1년 이내에 수령해야 한다. 지급 기한이 지난 당첨금은 복권 및 복권기금법에 따라 복권기금으로 전액 귀속된다. 복권기금은 저소득 취약계층 복지 및 주거 안정, 과학기술 진흥 기금, 문화재 보호 등 다양한 공익사업 지원에 활용된다.

추천기사
1.코스트코에서 산 돼지갈비에서 다량의 ‘칼날’이…
2.불륜 스캔들 日 유명 배우…여배우 3명과 산속에서 사는 충격 근황
3.광역버스 민폐녀등장..짐은 좌석에 사람은 계단에 앉아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