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적인 축구 스타였던 데이비드 베컴이 4년여 만에 한국을 찾았다.

베컴 인스타그램

29일 서울 중구 M플라자 아디다스 브랜드 플래그십 서울에서 ‘아디다스 프레데터 30주년-DAVID BECKHAM IN SEOUL’ 행사가 진행됐다.

이 자리는 프랑스 출신 방송인 파비앙이 사회를 맡았다. 축구 감독 최진철, 김남일과 축구 선수 고종현, 배우 정혜인이 참석했다. 베컴도 등장했다.

팬서비스는 화려했다. 그는 환한 미소로 포토타임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베컴은 손흥민도 언급했다.

베컴은 “선수로서뿐만 아니라 인간적으로도 손흥민을 좋아한다. 손흥민은 훌륭한 인품을 가진 선수다. 손흥민의 플레이를 보는 것을 즐긴다. 더불어 그의 플레이를 이야기하는 것도 즐겁다”라고 말했다.

또 “손흥민은 아주 특별한 선수다. 지금처럼 계속 활약해주면 아시안컵 우승 도전도 가능할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베컴은 이날 저녁식사로 삼겹살을 먹었다. 식당은 핫플인 ‘금돼지식당’이었다.

온라인 커뮤니티

서울 중구에 위치한 ‘금돼지식당’은 미쉐린 가이드 서울에서도 여러차례 소개됐다. 돼지고기의 쫄깃한 식감과 풍부한 육즙 때문에 늘 인산인해인데요. 따로 예약을 받지 않는 것으로 유명합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베컴은 이날 맥주와 함께 돼지고기를 즐겼다. 금돼지식당의 대표메뉴는 갈빗대 주위의 삼겹살 부위다. 갈비와 삼겹살 두 가지 맛을 함께 즐길 수 있는 게 특징.

온라인 커뮤니티
추천기사
1.4년 만에 한국 찾은 베컴…저녁은 ‘이 식당’에서 맥주 한잔
2.결혼 잘 하고싶은 20대 여성에게 남긴글
3.93세 노모 시신 조수석에 앉혀 120㎞ 달린 딸, 무슨 사연이길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