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자이언츠 투수 나균안(26)이 불륜설이 온라인에 퍼지고 있다. 나균안은 해당 내용을 전면 부인했다. 

나균안의 아내 A씨는 27일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통해 “작년 여름 남편의 불륜을 알게 됐으나 가정을 지키기 위해 그동안 참아왔다”고 주장했다. 

두 사람은 3년간 교제 후, 2020년 12월 결혼했다.

나균완 와이프 인스타그램

A씨에 따르면 나균안의 불륜 상대는 유흥업소 여성 B씨다. 나균안은 비시즌 동안 처가에서 용돈을 타서 생활하기도 했다. 

그러나 B씨와 관계를 맺은 뒤부터는 그 여성으로부터 용돈을 받았다고 한다.

나균안 와이프 인스타그램

특히 A씨는 자신의 아버지가 사준 차량에서 나균안이 블랙박스를 끈 채 애정 행각을 벌였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장인이 사준 차가 무려 3대라고. 

실제로 작년 4 월 A씨는 인스타그램에 BMW7 차량 사진을 올린 적 있다. “천사 우리 아빠가 나서방 내년에 더더 잘하라고 선물 줌”이라고 적었다. BMW7 시리즈 가격은 1억5000만원대다.

A씨는 자신이 외도를 추궁하자 나균안이 이혼을 요구했고, 가정폭력을 행사해 경찰까지 출동했다고 주장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그는 딸이 유치원 간 사이 나균안이 몰래 와서 데려갔고, 경찰에 신고하자 시부모로부터 ‘정신병자’라는 이야기를 들었다고도 주장했다.

A씨는 나균안이 용서를 빌면 받아줄 생각도 있었으나 가족을 언급하며 이혼을 종용해 모든 이야기를 밝히게 됐다고 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폭로 이후 나균안과 A씨의 인스타그램은 비공개로 전환됐다.

구단은 진상 파악에 나섰다. 나균안은 ‘가정폭력도 내연 관계도 사실이 아니다’라는 취지로 해명했다.

홍석천 유튜브

A씨는 지난해 12월 유튜브 채널 ‘홍석천이원일’에 출연한 적도 있다. 나균안의 아내라고 밝혔다. 이에 대해선 “이혼해달라고 계속 요구하길래 일부러 말했다. 아직 유부남이라고, 정신 차리라는 의미로”라고 말했다. 

나균안은 1998년생으로 올해 26세다. 2017년 롯데 자이언츠에 입단했다. 지난해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는 국가대표로 출전해 금메달을 땄다.

그는 2021년 인터뷰에서 “내가 힘들고 방황할 때 아내가 힘이 되어줬다. 장인어른 장모님도 마찬가지”라며 “덕분에 내가 (야구를) 잘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나균안이 불륜을 부인하자, 나균안의 부인은 28일 인스타그램에 다른 증거라며 게시물 여러개를 올렸다.

추천기사
1.“이곳”근처에 뾰루지가 있다면…. 유심히 잘 관리해야됩니다.
2.은퇴 선언한 테스형 나훈아가 쓰고 간 편지 한 장
3.복어 먹고 의식불명 빠진 배우…“같이 먹은 친구도 사경 헤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