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버 구제역과 전국진이 쯔양을 협박해 돈을 뜯었다는 녹취가 공개돼 충격을 주고 있다. 

가세연 유튜브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 10일 공개한 녹취록에 따르면 구제역과 전국진은 “이번 거는 터뜨리면 쯔양 은퇴해야 한다” “금전적 이득을 취하는 게 낫다. 쯔양이 버는 돈이 있으니 어느 정도는 괜찮게 챙겨줄 것 같다” “그 X은 이 제안을 거부할 수 없다” 등에 대화를 나눴다. 

또 구제역은 자백 취재의 말도 했다. 구제역은 “이런 걸로 잘해서 GV80을 샀다. 저도 감이라는 것이 있는데 잘 접촉해보겠다. 쯔양이 입막음 비용으로 예전에 같이 일했던 여성들에게 매달 600만원씩 주는 걸로 알고 있다”며 “고소를 당해봤다 벌금 몇백만원만 나올 거다. 내가 한 번 크게 하려면 이건 2억원은 현찰로 받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가세연 유튜브

구제역은 전국진과의 통화에서 자신이 쯔양 측으로부터 1100만원을 받았다고 했다. 그러나 다른 녹취에서 구제역은 쯔양 소속사 직원에게 약 5500만원을 받은 것으로 추정되는 내용이 나왔다. 

구제역과 카라큘라와의 통화 녹취도 공개됐다. 이들은 코인 사기 의혹을 받는 서모씨로부터 약 3억원을 받았다며 “입만 맞춰놔라” “피해자들과도 입을 맞췄다” 등의 말을 한다. 

쯔양 협박도 논의했다. 구제역은 쯔양의 과거 폭로와 관련해 “그냥 엿 바꿔 먹는 것이 낫지 않느냐”고 물었고 카라큘라는 “유튜브 입장에서는 쯔양이 황금알을 낳는 거인인데, 건드리지 않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가세연 유튜브

카라큘라는 “쯔양 하나 밟는다고 너의 채널이 무기한 수익이 정지될 텐데, 저울질을 잘 해봐라”며 “쯔양을 건드리는 걸로 해서 한 10억원을 받으면 막말로 채널이 날아가도 10억원을 받으면 되는 건데, 그런 것이 아니면 상황이 좋지 않으니 잘 선택을 해라”고 말하기도 했다. 

전국진, 카라큘라, 구제역은 해당 영상이 올라온 뒤에도 별다른 반응을 보이고 있지 않다. 

터보뉴스 추천기사

1. 미국 부자들이 즐겨 먹는다는 김치로 만든 빵 비주얼
2. ‘블랙핑크’ 제니, 담배 영상 유출에 소속사가 낸 입장문
3. 무신사 이 티셔츠 후기 현재 유행중!!
4. ‘연애남매’ 용우·지원, 인스타 댓글 테러에 제작진 결국..
5. “환하게 웃었다”…민희진, 용산경찰서 출두 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