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이찬원(26) 측이 악플러를 향한 강경 대응에 나설 것을 밝혔다. 이미 수차례 고소전을 벌이고 악플러들의 혐의가 모두 인정됐음에도 무분별한 공격이 계속되자 재차 경고하고 나선 것이다.

이찬원
이찬원 인스타그램

이찬원 소속사 티엔엔터테인먼트는 6일 공식입장을 내고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통해 악의적 비방과 허위 사실 유포, 명예훼손, 협박성 등 이찬원의 명예를 훼손하고 모욕하는 게시물들이 올라오고 있다”며 “아티스트 보호에 최선을 다하고 선처 없이 강력한 법적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했다.

이찬원
이찬원 인스타그램
이찬원
이찬원 인스타그램

앞서 티엔 측은 자체 모니터링과 팬들의 제보 등을 통해 악성 게시물에 대한 증거자료를 수집해왔다. 이후 이찬원에 대한 악의적 게시물을 지속적으로 올린 네티즌들을 여러 번 고소했으며 일부의 모든 혐의가 인정된 바 있다.

그러나 최근까지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통해 관련 공격이 게속됐고, 심지어 이찬원을 향한 협박성 게시물까지 확인돼 티엔 측은 2차 고소를 진행했다. 소속사는 “추후에도 악의적인 게시물이 발견될 시 선처 없이 대응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추천기사
*‘개들만 걸리던 ‘불임 유발’ 박테리아, 사람도 감염시켰다
*점퍼 팔다 욕먹은 교통사고 전문변호사! “내 수임료가 3000만원인데…”
* “엉덩이 섹시” “때리고 싶다”..여군 모욕한 남 병사의 최후는?
* 크레이지 호스쇼 블랙핑크 리사 공연 사진 (후방주의)
* 현재 논란인 슈프림 강남매장 직원 응대(feat. 장발 직원 불친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