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제의 방송 엠넷 ‘스트릿 우먼 파이터2’가 황당한 논란에 휩싸였습니다. 바로 외국인 댄서 오드리 때문인데요.

엠넷 유튜브

오드리는 크루 ‘잼 리퍼블릭’의 막내입니다. 19살이고요. 그는 인형같은 비주얼로 파워풀한 댄스를 춰 연일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그리고 늘 웃고 있어서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에너지를 선사하는데요. 유약해 보이는 이미지 때문에 워스트 멤버로 뽑히기도 했습니다. 

인스타그램

그러나 그가 출연한 이후 다수의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그의 겨드랑이에 집중했습니다. 그가 겨드랑이 털을 자르지 않고 기르기 때문인데요. 

오드리 인스타그램

우리나라 연예인들은 대부분 겨드랑이털을 정리하기 때문세 새로운 모습이었습니다. 심지어 오드리를 검색하면 ‘겨털’이 연관검색어로 뜨는데요. 유튜브에는 오드리 겨털 컨텐츠까지 생겼고요. 

오드리 인스타그램

그러나 일부 네티즌들은 오드리 겨털이 화제된 것만으로도 쪽팔린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는데요.

유튜브

네티즌들은 “원래 털이 나는 부분이다. 취향이다”, “우리나라는 너무 따진다”, “개인 자유니 왈가왈부 하지 마라. 남성 댄서였으면 영상까지 만들었겠냐. 수준 하곤”, “여자는 다 밀어야 하는 법 있냐”, “논란된 거 자체가 쪽팔림”이라는 댓글을 남겼다. 

유튜브
추천기사
* 24살 최연소 교수 탄생…UC버클리 천재 졸업생, 수업 영상 보니
*‘브라톱 교복에 쩍벌춤, 이건 좀…쉴드 불가라는 화사 외설 논란!
* 한국의 킴 카사디안…유승옥 오랜만에 올린 수영복 사진 보니
* “페이커 ○○잘라버릴 것” 칼부림 예고에 적힌 살벌한 내용
* 김은희 작가가 현재 집필 중인 차기작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