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과학기술원(KAIST·카이스트)에서 역대 최연소 교수가 탄생했다. 올해 만 24세인 1999년생 한수진 씨다.

한수진 교수
카이스트 전기및전자공학부 홈페이지

16일 카이스트 등에 따르면 한씨는 지난달 말 이 대학 전기및전자공학부 조교수로 부임했다. 국내 최연소 교수 타이틀로, 앞서 2009년 만 26세 나이로 카이스트 수리과학과 조교수가 됐던 최서현 씨의 기록을 깼다.

한씨는 만 16세 때 검정고시를 통과하고 2014년 미국 UC버클리 대학에 진학했다. 이후 전기공학 및 컴퓨터과학과 응용수학 학사 학위를 받고 2016년 졸업했다. 이듬해부터 올해 6월까지 캘리포니아공대 석박사 과정을 밟았다.

한수진 교수
카이스트

19세에는 과학기술 분야 과학기술논문인용색인(SCI)급 제1저자로 논문을 발표하기도 했다.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한씨의 화려한 이력을 두고 ‘재능과 더불어 엄청난 노력이 있었을 것’이라며 놀랍다는 반응을 보였다. 한 네티즌은 “UC버클리는 UC 계열 공립학교라 5학기로는 절대 못 끝낸다”며 “여름 학기를 활용해 최대한 들은 것 같다”고 했다. 그러면서 “3개 전공은 물리적인 시간이 부족해 가능할 리가 없는데, 정말 대단한 사람”이라고 덧붙였다.

한수진 교수
한수진 교수 유튜브

유튜브에는 한씨가 교단에 서 학생들을 가르치는 영상이 퍼져 네티즌들의 댓글이 이어지고 있다. 한눈에 봐도 어려운 자료를 영어로 막힘없이 수업하는 모습이 담겨있다.

추천기사
* 한국인에게만 ‘락스물’ 준 일본 도쿄 식당..결국 사과문 내걸었다”
*““사업가 남편에게 이혼 소송당해”…서인영 반박은
* “쪽팔린다”는 말 나온 스우파2 오드리 논란
* SPC 삼립 빵에서 살아있는 풍뎅이 나옴(움짤)
* 트와이스 나연 엄마가 전남친에게 받은 ‘6억 빚투’ 결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