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툰작가 주호민의 아들이 경기도 용인 소재의 초등학교를 떠나 서울 동부교육지원청 관할 학교로 전학갈 예정이라는 보도가 나왔다.

주호민 인스타그램

1일 뉴데일리는 교육당국이 현재 주호민의 아들과 관련해 서울 동부교육지원청 관할 초등학교 전학 절차를 밟고 있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주호민 아들이 전학갈 초등학교로 가장 유력하게 언급되고 있는 곳은 서울시 중랑구에 위치한 두 초등학교다. 

한 초등학교에는 2개의 특수학급이 운영되고 있으며, 다른 초등학교에는 3개의 특수학급이 운영되고 있다고 뉴데일리는 보도했다.

주호민 인스타그램

한편 주호민으로부터 아동학대 혐의로 고발당해 직위해제가 됐던 초등학교 특수교사는 1일자로 복직했다. 해당 교사는 현재 휴가 중이다.

앞서 주호민은 지난해 9월 경기도 용인 모 초등학교의 특수교사 A씨를 경찰에 고발했다. A씨는 아동학대 범죄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등의 혐의로 기소돼 재판에 넘겨졌고, 교사 직위가 해체됐다.

해당 과정에서 주호민의 아들이 한 여학생을 상대로 바지를 벗는 등의 돌발행동을 했다는 것과 그의 와이프 한수자 씨가 아들의 가방에 녹음기를 켠 상태로 등교시킨 것이 알려지며 교권 침해 논란이 불거졌다.

주호민 인스타그램
추천기사
* 장윤정, 세상 떠난 트로트 가수 해수에게 쓴 글
* 연세대 23학번 임신 소동 최종 결말
* 유아인의 ‘출석 노쇼’에 경찰이 한 경고 “안 나오면 체포
* ‘내한 확정’ 브루노 마스, 9년 전엔 이 사람에게 한국행 퇴짜 당했었다.
* 제니-서현-지민도 입었다..그 샤넬 니트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