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밥집을 운영한다는 한 자영업자가 ‘음식에서 벌레를 발견했다’며 환불을 요청한 손님과의 갈등을 공개하며 억울함을 호소했다.

배달 국밥 돈벌레
온라인 커뮤니티 ‘아프니까 사장이다’

자영업자 온라인 커뮤니티 ‘아프니까 사장이다’에는 16일 국밥집 사장 A씨가 쓴 글이 올라왔다. 당일 국밥을 주문한 한 손님이 배달 도착 5분 후 전화를 걸어와 “벌레가 들어가서 못 먹겠으니 전액 환불을 해달라”고 요구했다는 내용이었다.

A씨는 “고객이 보낸 사진을 보니 돈벌레(그리마)가 그릇에 빠져 있었다”며 “국을 끓일 때 큰 벌레가 들어갔으면 다리가 다 분리됐을 텐데, 다리가 멀쩡하게 다 붙어있었다”고 했다.

배달 국밥 돈벌레
온라인 커뮤니티 ‘아프니까 사장이다’

이어 “CCTV를 확인해봤지만 벌레는 들어가지 않았다”며 “날벌레나 모기 같은 작은 벌레면 인정했을 텐데, 말도 안 되게 큰 벌레였다”고 말했다.

손님이 보내왔다며 A씨가 공개한 사진에는 국밥 포장 용기에 손가락 한 마디 정도 크기의 돈벌레가 붙어 있는 모습이 찍혔다. A씨의 말처럼 벌레 다리는 다 붙어 있는 듯 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국물을 그릇에 부었을 텐데 그릇 끝에 벌레가 붙어있는 게 의심스럽다” “음식 뜯어 놓고 딴짓하는 사이에 들어간 거 아니냐” “돈벌레는 작은 충격에도 다리가 다 떨어진다” 등의 댓글을 달았다. 다만 일부는 “손님의 고의라는 확실한 증거도 없이 이런 글을 쓰면 안 된다”고 했다.

배달 국밥 돈벌레
온라인 커뮤니티 ‘아프니까 사장이다’

한 자영업자는 비슷한 경험을 한 적 있다며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그는 “냉면에서 벌레가 나왔다더라. 수거해서 보니 벌레가 살아 있었다”며 “음식에서 벌레가 나왔다면 엄청 흥분한 상태로 전화했을 텐데, 목소리가 너무 차분했다. 음식은 80% 이상 먹었더라. 근데 벌레는 살아있는 기적. 그만큼 먹을 동안 못 봤겠나”라고 했다.

추천기사
*2023년 미스코리아 ‘진’의 미모…(+사진모음)”
*여동생 결혼식장에서 포착된 송중기-케이티 부부
* 여의도 모 증권회사에서 신입사원 들어오면 한다는 인성 테스트 ”
* 남편은퇴후 알게되는 당연한 사실들…
* 불난집에서 할머니 구한 소방관이 처하게된 불합리한 상황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