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싱 전 국가대표 남현희의 전 예비신랑 전청조가 잠실 시그니엘을 떠난다. 

28일 스포츠조선 보도에 따르면 전청조는 시그니엘에 월세로 거주하고 있다. 11월 3일 계약 만료로 나간다.

남현희 전청조 인스타그

전청조가 거주했던 시그니엘의 정식 명칭은 2016년 완공된 ‘롯데월드타워 시그니엘 레지던스’다. 지하 6층, 지상 123층인 국내 최고층 건물이다. 

시그니엘 레지던스는 42~71층에 있다. 공급면적 기준 209~387㎡이며, 분양가는 42억~370억원이며 매달 관리비만 약 200만원~500만원 정도 나가는 것으로 알려졌다.

스포츠조선

호화 서비스가 눈길을 끈다. 객실 정돈 서비스, 방문 셰프, 세탁, 아침 식사를 제공한다. 또 6성급 호텔에서 누릴 수 있는 컨시어지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곳에 월세로 거주한다는 유명 유튜버 ‘로알남’도 지난 4월 관리비로 496만원이 나왔다고 밝힌 바 있다, 월세·부가세·관리비를 포함해서 한 달에 3000만원가량 나왔다고 밝힌 바 있다.

여성조선

한편 경찰은 전청조에 대한 사기·사기미수 등 혐의 피소가 연이어 발생하자, 경찰이 사건을 병합해 한 곳에서 수사를 진행하기로 했다. 아울러 경찰은 전청조에 대한 출국금지 조치도 내린 것으로 파악됐다.

남현희 전청조 인스타그램
추천기사
*2023년 미스코리아 ‘진’의 미모…(+사진모음)”
*여동생 결혼식장에서 포착된 송중기-케이티 부부
* 여의도 모 증권회사에서 신입사원 들어오면 한다는 인성 테스트 ”
* 남편은퇴후 알게되는 당연한 사실들…
* 불난집에서 할머니 구한 소방관이 처하게된 불합리한 상황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