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남양주시 소재의 한 중학교에서 학생이 주변 학생들에게 흉기를 휘둘러 다치게 한 사건이 발생했다.

흉기난동 중학교
유튜브 채널 ‘KBS News’ 영상

15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쯤 남양주시 모 중학교 교실 밖에서 남학생인 A학생이 갑자기 주변에 있던 학생 3명에게 흉기를 휘둘렀다. 한 학생은 두꺼운 겉옷을 입고 있어 다치지 않았지만, 나머지 2명은 가슴 등에 상처를 입었다. 부상 정도는 심각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인근에 있던 교사가 A학생을 제압해 신병을 확보했고, 그 상태에서 112에 신고했다.

학교 운동장 축구공
픽사베이

A학생도 자신이 들고 있던 흉기에 손을 다쳤다. 이로인해 총 3명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다. 경찰은 A학생과 목격자 등을 상대로 사건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충격적인 소식이 전해지자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해당 중학교가 어디인지 추측하는 글이 쏟아지고 있다. 남양주 시민이라는 한 네티즌은 “좀전에 사이렌소리 들렸는데 우리 동네인가? 무섭다”는 댓글을 달기도 했다.

남양주 중학교 흉기
온라인 커뮤니티

일부는 최근 미성년자 범죄가 여러 번 발생한 특정 지역을 언급하며, 그곳에 있는 한 중학교 이름을 초성으로 쓰기도 했다. 그러면서 “또 그 동네냐” “안 봐도 알겠다” 등의 댓글을 달았다. 그러나 어디까지나 네티즌들의 근거없는 주장일 뿐, 사건과 관련해 공개된 내용은 없는 상황이다.

추천기사
*헤어 드라이기만 있으면 끝? 집에서 하는 빈대 퇴치법
*“장인어른이 제 자식 성을 바꿔 부릅니다”
*예비신부가 거액 요구하자 파혼하고 세계일주 떠난 남자
*오창훈 사망한 날…“난 날개 잃은 새” 송호범의 가슴 아픈 말
*난리난 강형욱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