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에서 현금 10억원을 절도당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돈 지폐 오만원
픽사베이

19일 인천 중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30분쯤 인천시 동구 송림동에서 “사람들이 현금 10억원을 훔쳐 달아났다”는 신고가 112에 접수됐다.

신고자는 “가상화폐를 싸게 구매하기 위해 현금 10억원을 갖고 사람들을 만났는데, 그대로 가지고 차량에 탄 뒤 달아났다”고 주장했다.

경찰은 절도 의심 차량 번호를 확인해 추적 중이다. 경찰 측은 “신고자도 아직 조사가 되지 않은 상태라, 현금을 실제로 가지고 있었는지 등을 파악해야 한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1.한가인-연정훈 아들 제우 얼굴 공개 ㄷㄷㄷ
2.70억 먹튀한 클린스만이 잘린 뒤 제일 먼저 언팔한 사람
3.하루 1시간 동안 OOO하면 7시간 더 생명을 연장할 있는 방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