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부천에 있는 한 아파트 단지에서 20대 남성이 흉기에 찔리는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4일 부천 오정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18분께 오정구 여월동에 있는 한 아파트 단지 안에서 20대 남성 A씨가 흉기에 찔렸다며 112에 신고가 접수했다. 이어 그는 “흉기를 찌른 남성이 누군지 모르겠다”고 경찰에 말했다.

부천 아파트 단지서 20대 흉기에 찔려…용의자는 도주

현재 A씨는 목을 다쳐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이 신고를 받고 출동했을때에는 이미 용의자는 도주한 상태였다.

범인은 범행 후 오정동 ‘베르네천’ 일대에서 검은색 외투를 입고 손가방을 들고 걸어가는 모습이 폐쇄회로(CC)TV에 찍혔다. 경찰은 목격자 진술과 함께 다른 CCTV도 분석해 범죄 용의자를 추적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도 용의자가 누군지 전혀 알지 못했다”며 “아직 용의자 신원을 파악하지 못했지만 20∼30대 남성으로 보고 쫓고 있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1.아파트 16층서 모녀 추락사…”30대 엄마, 우울증 앓았다”
2.“장난으로 동료, 밀었는데”…15m 절벽 아래로 추락
3.“니예니예” 한국경찰 조롱한 외국인 틱톡커 구속?
4.직장 여자상사를 너무 좋아해서 퇴사했습니다
5.노현정 전 아나운서 최신 근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