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뱅 출신 탑(본명 최승현)이 미국 힙합계의 전설 래퍼인 투팍(Tupac, 2pac) 샤커 살해 용의자 사진을 공개해 화제다. 

sbs 유튜브

탑은 30일 인스타그램에 체크 이모티콘과 함께 투팍 살인 용의자로 체포된 전 갱단 두목인 듀언 키스 ‘케프 D’ 데이비스 사진을 올렸다. 

앞서 지난 29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경찰은 데이비스를 투팍 살해 사건과 관련해 흉기를 사용한 살인 혐의로 기소했다.

탑 인스타그램

그는 자신이 투팍 살해를 지시한 현장 지휘관으로 알려졌다. 네 발의 총을 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투팍은 지난 1996년 9월, 한 괴한이 쏜 총에 맞고 사망했다. 당시 투팍 일행은 미국 라스베이거스 한 호텔에서 열린 마이크 타이슨의 복싱 경기를 본 뒤 차량으로 이동하던 중 총격을 받았다.

sbs 유튜브

경찰에 의하면 투팍의 사망은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카운티 컴튼에 있는 두 갱단 사이의 보복에 의한 것이다. 

사건 발생 당일 데이비스도 조카와 일행을 데리고 해당 호텔을 찾았다. 그러나 조카가 호텔 내에서 투팍 일행에게 구타를 당했고, 이를 알게 된 데이비스가 총을 확보해 복싱 경기 후 파티 장소로 가는 투팍 차량을 발견하고 쏜 것이다.

데이비스 (탑 인스타그램)

경찰은 “데이비스는 이 범죄를 저지른 조직의 총격 명령자였다. 그는 이 범죄를 위한 계획을 조율했다”라고 밝혔다.

투팍은 1990년대 미국의 살아있는 힙합 신화로 불린 가수다. 프로 음악 경력은 5년 밖에 되지 않았지만 전 세계적으로 7천500만장 이상의 음반을 판매했다. 

그는 그래미상 후보에 여섯 차례 노미네이트됐다. 또 2017년 로큰롤 명예의 전당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달엔 할리우드 명예의 거리에 헌액됐다.

추천기사
* 한국인에게만 ‘락스물’ 준 일본 도쿄 식당..결국……
*‘개들만 걸리던 ‘불임 유발’ 박테리아, 사람도 감염시켰다
* “매일 남자 바꾸며 ‘원나잇’ 했더니… 그여자의 결말은?”
* 50년 염전노예로 살아온 남성에게 일어난 충격적인 일은?
* 트와이스 나연 엄마가 전남친에게 받은 ‘6억 빚투’ 결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