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영암군, 미래농업 이끌 청년 창업농 70명 선발

전라남도 영암군은 “2024년 청년창업형 후계농업경영인”70명을 최종 선발했다고 밝혔다.

영암군청 전경

이들은 영농 경력에 따라서 영농정착 지원금과 농지, 농기계 구입 및 축사 신축 등에 쓰일 정책자금을 지원받을수 있다.

3년간 월 최대 110만원 지원금을 받을 수 있으며, 정책자금은 최대 5억원으로 1.5%이율 5년 거치 20년 분할상환 조건이다.

영월군 관계자는 “급변하는 농업환경 변화에 신속히 대응하고 침체한 농촌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청년창업농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1.송하윤 학폭 터진 후 김풍 작가가 짠한 글 남긴 이유
2.무인 사진관서 속옷 노출? 채영·전소미, ‘빛삭’한 사진
3.일주일에 술 8잔 이상 마신 여성에게 4년 후 생긴 일
4.황정음, 대출받아 46억 이태원 집 산 이유…”이영돈, 나보고 집 나가라더라”